제목이 다소 낚시 스럽나요? 하지만 저도 딱 저게 궁금해서 찾아보게 됐었거든요.

 

며칠전 보람튜브 운영하는 아이가 강남에 95억 상당의 빌딩을 샀고, 월 30억 넘는 수익을 낸다는 기사를 보고, 보람튜브에 들어가보기도 했는데, 구독자수가 무려 1700만이 넘더라구요. 사람 모은다는게 참 어려운 일인데, 놀라움을 넘어서 감도 안오는 수치들에 머리가 멍해지기도 합니다. 돈이 돈을 벌듯, 유튜브 구독자수도 어떤 임계점을 넘으면 자가증식(?)하는 경향이 있는걸 감안한다해도 정말 대단하네요.

 

그럼, 보람튜브 구독자가 몇위쯤 돼지? 우리나라 중에서 1위인가? 세계 1위 구독자는 누구지? 궁금해졌습니다. 예전에 강남스타일이 수십억 조회수가 연일 뉴스에 나올때 조회수 랭킹을 조회해봤었는데, 이번에는 구독자수 랭킹을 찾아보게 되었네요.

 

유튜브 안에서 여러 통계가 잘 되어있으면 좋겠으나 그건 못찾았고, 여러 유튜브 통계 수치들을 볼수 있는 사이트가 있었습니다.

 

 

https://kr.noxinfluencer.com/

 

 

 

▲ 유튜브 구독자 순위, 유튜브 수익 예측, 각종 통계수치들을 볼수 있는 사이트입니다.

 

 

 

https://kr.noxinfluencer.com/youtube-channel-rank/top-100-all-all-youtuber-sorted-by-subs-weekly

 

▲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게임방송하는 '퓨디파이' 라는 사람을 들어본적이 있어서 1위일줄 알았는데, 'T-Series' 가 구독자수 1억명을 넘겨서 현재 1위를 하고 있네요.

 

순위권을 훑어보면 주로 음악, 게임, 유아컨텐츠, 스포츠.. 이렇게 4개가 큰 축인듯 합니다.

 

 

 

▲ T-Series 채널의 국가가 인도인걸보니 역시 인구수가 깡패구나 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그리고 언어권의 중요성. 중국이 유튜브에 들어오는 순간 아마 이 top100 은 새로 씌여지겠죠.

 

 

 

https://kr.noxinfluencer.com/youtube-channel-rank/top-100-kr-all-youtuber-sorted-by-subs-weekly

 

▲ 국내 구독자수 중에서 최고는 BTS 일줄 알았는데, 의외로 블랙핑크가 2854만 구독자로 1위였습니다. BLACKPINK가 이렇게나 인기가 많았었던가요? 걸그룹중에서는 트와이스가 최고인줄 알았는데 국내와 일본에서만 한정인건가요?

 

2위는 빅히트(BTS소속사)

3위는 방탄소년단(BTS)

4위는 SM

5위는 1theK

6위는 1Million Dance Studio

7위는 보람튜브

8위는 JYP

9위는 J-Fla

10위는 싸이 등등...

 

댄스 영상을 올리는 1MILLION Dance Studio, 유아 컨텐츠 보람튜브, 커버곡 많이 부르는 제이플라가 선전하고 있네요.

 

국내 Top100을 대충 보니 유아컨텐츠(동영상/toy/동요), K-pop, 음악, 게임, 먹방, 드라마 정도로 요약되는거 같고, 간혹 동물(고양이, 강아지등) 채널, 요리채널, 뷰티채널등 이 보이네요.

 

 

전체적으로 보면 유아컨텐츠 비중이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아이들을 조용히 시키거나 가만히 있게하려고 태블릿이나 스마트폰으로 유튜브 틀어놓고, 보호자는 옆에서 스마트폰 보고 있는 모습을 너무나 많이 봤어서, 유아용 채널들이 그리 좋게 보이지만은 않더라구요. 

 

나이키의 경쟁상대는 스포츠 브랜드가 아닌 닌텐도라는 말이 있었죠. 기업의 승패는 소비자들의 시간을 얼마나 뺏어오느냐가 관건이라는건데, 그런면에서 본다면 유튜브의 경쟁상대는 뭘까 싶네요.

저도 10여개 이상의 채널들을 구독하고 보고 있는데, 사실 따지고보면 유의미하게 도움이 된다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간혹 검색해서 일부러 뭔가를 찾아봤을때는 유튜브가 큰도움이 됐던 순간들이 있긴 하지만요.

온라인에 흘러들어가는 시간들은 결국 오프라인에서 나오는것일텐데, 우리는 오프라인에서 무엇을 얼마만큼 잃어버리고 있는걸까요?

 

유튜브 구독자 랭킹으로 시작된 글이 삼천포로 빠져서 이상하게 끝을 맺게 되네요. 제글이 늘 그렇죠. 뭐...^^

 

댓글 남기기


to Top